ALL OR NOTHING



雨中蓮花


비가 내리면

내리는 비를 맞고

창포원 산책길을 걸으며

꼭 촬영하고 싶었던

우중연화

장마가 지나고

본격적인 여름이

시작되면

더위를 식혀줄

창포원 야외풀장
 
오픈준비 끝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Comment +0


MD.선영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Comment +0

 

아직은 황량하지만

훗날 멋진 생태공원으로

거듭나길 기대해 본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Comment +0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Comment +0




작년에 지인따라

얼떨결에 촬영하게된

반딧불이

일년만에 세상빛을 본다.

Comment +2





사진분과 분발하자~


'산다는건 > 일상으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향토 여류작가 작품전  (0) 2019.05.31
봄비가 내린후  (2) 2019.03.22
어렵다...  (3) 2019.01.15
[2019/01/01] 기해년 새해  (2) 2019.01.01
^^  (2) 2018.06.12
1년전 오늘...  (2) 2018.05.28

Comment +0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Comment +0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Comment +0